본문 영역

자궁경부암

Home > 질환정보

자궁경부암이란?

난소, 자궁, 자궁경부암, 질 이미지자궁의 아래쪽 1/3을 차지하는 자궁 경부에서 발생하는 암을 말합니다. 자궁경부암은 전세계적으로 해마다 43만 건 정도가 발생하며, 여성암 중에서 두번째로 많이 발생하고 있는 암입니다. 우리나라의 경우, 위암과 유방암에 이어 연간 4,200건이 발생하여 여성암의 13% 정도를 차지하고 있습니다. 자궁경부암으로 인한 사망률은 10만 명당 6.8명 수준입니다. 발생률과 유병률의 빈도를 연령별로 살펴보면 50대, 60대, 40대의 순으로 나타나고 있으며, 발생률은 미국의 3배, 일본의 2.5배, 브라질의 1/3 수준입니다. 또한 전체 암 사망률에서 자궁경부암으로 인한 사망률이 차지하는 비율은 6% 정도 되는데 이는 미국, 일본, 스위스 등이 2% 내외라는 점을 감안한다면 상당히 높은 편이라 하겠습니다.

자궁경부암의 단계별 증상 : 0기 상피내암, 1~4기 침윤성 자궁경부암

원인

현재 자궁경부암을 일으키는 주요 원인은 성적 접촉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자궁경부암을 일으키는 위험 요인
- 성생활을 너무 일찍 시작하는 것
- 여러 명의 성교 상대자와 성행위를 하는 것
- 남성 요인; 다수의 성교 상대자를 갖는 남성의 배우자
- 인유두종 바이러스 감염
- 에이즈 바이러스 감염

자궁암 검사를 받아야 하는 이유

자궁암 검사받기구미 선진국에서는 자궁경부암이 점차 줄어들고 있는 추세입니다. 여성들 대부분이 자궁암 검사를 정기적으로 받고 있기 때문인데 정기적인 자궁암 검사의 중요성은 실제로 미국 암 협회가 보고한 연구결과에서도 밝혀진 바 있습니다. 한 해에 13,000명의 자궁경부암 환자가 발생하고 그중 7,000명이 사망하는데, 불행히도 그들은 자궁암 검사를 정기적으로 받지 않았던 것입니다.
따라서 성생활을 시작한 여성들은 적어도 1년에 한 번씩은 정기적으로 암 검사를 받아보는 것이 좋습니다. 자궁경부암의 공포에서 벗어날 수 있는 가장 좋은 방법이니까요.

자궁경부암을 조기에 진단하는 선별검사

자궁경부암검사 김체솔, 질경, 직장, 자궁경부, 질, 방광 등

  1. A. 자궁경부 세포진 도말 검사(PAP test)
    병원에 입원하지 않고 산부인과에서 간단히 받을 수 있는 검사입니다.검사할 때 아프거나 불편한 느낌도 전혀 없고, 본인은 검사를 했는지 안했는지조차 모를 정도입니다.
    적절한 검체를 얻으려면 검사를 받기 전에 다음 사항에 유의해야 합니다.
    • - 적어도 24시간 전부터는 질 세척이나 성관계를 피할 것
    • - 생리중에는 검사받지 않도록 할 것
    • - 질정을 사용하는 경우엔 1주일 이상 휴약기를 둘 것
    세포진 도말 검사의 단점은 검사에 대한 민감도(질병이 있을 때 검사 결과가 양성으로 나올 확률)가 낮다는 것입니다. 그러나 자궁경부암은 매우 서서히 진행하기 질병이기 때문에 정기적으로 검진을 하면 이러한 단점을 충분히 보완할 수 있습니다. 일 년에 한 번씩 3년 연속 검사해서 정상이라는 결과가 나온다면 거의 100% 암이 없다고 말할 수 있습니다.
  2. B. 인유두종 바이러스 검사(HPV test)
    고위험 인유두종 바이러스는 거의 모든 자궁경부암 조직에서 발견되는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세포진 검사 결과는 정상으로 나왔지만 인유두종 바이러스는 양성인 경우, 그렇지 않은 그룹에 비해 향후 자궁경부암이 발생할 확률이 100배나 높은 것으로 보고되어 있습니다. 또한 세포진 검사에서 비정형 상피세포가 나왔을 때에도 전암단계인 자궁경부 이형성증으로 진행할 가능성이 높다고 합니다.
    따라서 35세 이후 여성들은 정기 검진시에 인유두종 바이러스 검사도 함께 받는 것이 좋습니다.

자궁경부암의 검사 결과와 대처 방법

자궁경부암의 검사 결과와 대처 방법